Untitled Document 성남연합신문

 




오병권 권한대행, AI 긴급방역 현장점검 “물샐틈 없는 차단방역해야” 당부


김은숙 기자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22.01.26 17:47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undefined

오병권 경기도지사 권한대행이 26일 화성시 향남읍 소재 거점소독시설을 방문,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 방역상황을 점검했다.

이번 현장 점검은 지난 23일 화성시 산란계 농장 2곳에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가 발생한 것과 관련, 추가 확산을 막기 위한 차단방역 태세를 한층 더 강화하는 데 목적을 뒀다.

이날 오병권 권한대행은 도 및 화성시 관계자들과 함께 방역관리 상황을 면밀하게 살피고, 현장에서 차단방역에 힘쓰고 있는 이들을 격려하며 물샐틈없는 철저한 방역을 주문했다.

오병권 권한대행은 “설 명절을 앞두고 귀성객 방문 등으로 가축질병 확산이 우려되는 상황”이라며 “가용한 모든 행정력을 동원해 더 이상의 추가 확산을 막는 등 방역 태세를 더욱 강화해 달라”고 지시했다.

이어 “농가의 적극적 협조와 방역 기관의 엄격한 예찰·방역 활동이 AI 발생을 막을 수 있는 지름길”이라며 “농가에서도 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수하고 의심 가축 발견 즉시 방역 당국에 신고토록 당부 드린다”고 덧붙였다.

한편, 화성 AI 발생 농장 2곳 산란계 43만 마리와 인근농장 3곳 38만 마리를 긴급 처분했고, 역학조사를 벌여 해당 농가 방문 차량과 역학 관련 농장, 방역대 내 농가에 대한 임상 예찰 및 정밀검사를 실시했다.

아울러 해당 농가에 통제초소를 운영해 차량·인원 출입을 통제하고, 방역 차량 18대를 동원해 인근지역 소독을 시행하는 등 즉각적으로 조치했다.

이 밖에 안성 등 인근 5개 시군 주요 도로 및 가금 농가를 대상으로 집중소독을 하는 등 신속한 방역 활동을 펼치고 있으며, 도내 214개 산란계농장에 대해 27일까지 일제 정밀검사를 하는 등 선제적 방역조치에 들어갔다.

또한 도는 설 명절을 앞두고 오는 29일부터 2월 2일까지 북부청사 내 가축방역상황실을 24시간 체제로 가동, 도 동물위생시험소, 시군, 축협 등 유관기관과 상시 비상대응 체계를 한층 더 강화하기로 했다.

명절 기간에도 도는 거점소독시설 32개소를 운영하며, 축산차량통제 및 소독 등 차단방역에도 만전을 기할 계획이다. 또한 SNS, 문자, 마을방송 등 가용한 수단을 동원해 축산시설 소독 등 방역요령과 농장 방문자 행동 요령 등을 홍보할 방침이다.




 

[ Copyrights © 2017 성남연합신문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kakaotalk kakaostory band
back top






홈페이지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발행처 : 성남연합신문 ㅣ 경기 성남시 중원구 금상로 134(상대원동, 선경아파트 102-505) ㅣ  관리자
대표전화 : 010-9840-7009 ㅣ e-mail : news1248@naver.com 등록일 : 2017.3.9 ㅣ 등록번호 : 경기, 아51501 ㅣ 발행인.편집인 : 최영배 ㅣ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영배 
모든 기사 및 이미지 등 컨테츠 저작권은 성남연합신문에 있으며 무단으로 사용을 금합니다. 
Copyright ⓒ 성남연합신문. All rights reserved.